잡덕닷컴
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1) 배경

 

1984년 8월 31일부터 9월 4일까지 서울과 경기 일원에 폭우가 쏟아져 저지대 곳곳에서 큰 물난리가 나고 엄청난 인 명 및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당시 서울의 1일 최다 강우량은 294.8mm로서 기상대(현재의 기상청) 창설 이후 최고 기록이 었다. 이 물난리로 190명이 사망 또는 실종되었고, 재산 피해 액도 1,300억 원을 넘었다.

 

이 같은 상황에서 9월 8일 북한적십자회가 방송을 통해 동포애와 인도주의 입장에서 남한의 이재민에게 구호물자를 제공하겠다고 제의해왔다. 그리고 구호물자는 쌀 5만 석, 천 50만 미터, 시멘트 10만 톤, 기타 의약품이라고 구체적 품목까 지 밝혔다. 당시 전두환 정부는 북한의 제의를 남북대화의 돌 파구를 여는 계기로 삼기 위해 ‘대국적 차원’에서 받아들이기로 방침을 정했다. 9월 14일 유창순 대한적십자사 총재는 이 를 수락한다고 공식 발표하고 적십자 실무접촉을 제의했다.

 

 

2) 내용 및 경과

 

수재물자 인도·인수 업무의 협의를 위해 남북한 적십자 대표가 판문점에서 실무접촉을 가졌다. 수재물자는 판문점과 인천항, 강원도 북평항을 통해 들여오기로 합의했다.

 

북한으로부터의 첫 수재물자가 판문점에 도착한 때는 1984년 9월 29일 아침이었다. 총 826명의 북측 인원이 수재물 자 인도를 위해 남북적십자회담 중단 12년 만에 처음으로 휴 전선을 넘어왔다. 같은 날 강원도 북평항에도 수재물자의 일 부인 시멘트가 도착했고, 이튿날 9월 30일에도 북한 선박 장산 호가 시멘트를 싣고 인천항 제4부두에 접안했다.

 

사실 동포애와 인도주의를 앞세워 상대방에 인도주의적 물자 지원을 제공하겠다고 먼저 제의한 쪽은 우리 측이었다. 즉 1984년 8월 20일 전두환 대통령이 남북한 경제분야의 공동 번영을 이룩하기 위해 서로 간 교역과 경제협력을 실시할 것 을 제의하며, 북측이 동의하면 북한 동포들의 생활 향상에 실 질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물자를 무상으로 제공할 용의가 있다 고 밝혔던 것이다. 북한은 이 때 우리 정부의 제의를 거부했다.

 

9월 8일 북한의 수재물자 지원 제의는 바로 8월 20일 우 리 정부의 물자 지원 제의를 희석시키기 위한 선전 차원의 대 응이었다. 북한 당국은 사실 이 같은 제의가 당시 적대적 대결 상태에 있던 남한에 의해 선뜻 받아들여 질 것이라고는 미처 예상치 못했으며, 막상 이 같은 제의가 받아들여지자 긴급하 게 약속한 물자와 수송 수단을 마련하는 데 애를 먹었던 것으 로 알려졌다. 수재물자 인도·인수의 절차를 둘러싸고도 남북 은 신경전을 벌였다. 남북 실무접촉에서 북측은 수재물자에 대 한 인도식을 거행하고 북측 인도 요원들이 직접 수해 현장을 방문해 이재민을 위로하겠다고 나섰던 것이다.

 

비록 정치적인 고려가 다분했던 사건이었지만 북한의 대남 수재물자 지원은 막혔던 남북 간 대화에 물꼬를 튼 계기 가 되었다. 수재물자 지원 절차를 협의하기 위한 실무접촉 과 정에서 남북 직통전화가 중단 8년여 만에 재가동된 것이 그 예 이다. 우리 측은 수재물자 인수 과정에서 모처럼 열린 남북 대 화의 기회를 적극 활용하였다. 수재물자 인도·인수 작업이 끝 난 직후인 10월 4일, 남측은 북측에 남북적십자회담과 남북체 육회담 개최를 제의했다. 또 10월 12일에는 남북한 당국의 경 제분야 대표들과 민간 경제단체 대표들 사이에 남북경제회담 을 갖자고 제의했다.

 

북한이 우리 측의 대화 제의에 호응해 나옴으로써 같은해 11월부터 남북관계에 새로운 국면이 조성되었다. 1984년 11월 남북경제회담을 필두로 다양한 수준과 형식의 남북 대화 가 해를 넘겨서까지 줄을 이었으며, 1985년 9월 사상 처음으 로 남북 간에 ‘이산가족 고향방문단 및 예술공연단’ 교환방문 이 이루어지기도 했다. 이렇게 새롭게 형성된 남북 화해 분위 기는 북한이 1986년 1월 20일 모든 남북대화를 일방적으로 중 단함으로써 막을 내렸다


정치공부

정치를 연구하고 분석하는 공간 입니다. 정치 연구 / 분석에 도움이 될 만한 지식이나 정보를 올리셔도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1846 아는만큼보인다 대북 비료 지원 2017.06.19 0 3
1845 아는만큼보인다 대북 경수로 건설사업 지원 2017.06.19 0 3
1844 아는만큼보인다 대민족회의 2017.06.19 0 6
1843 아는만큼보인다 대량살상무기 확산방지 구상(PSI) 2017.06.19 0 3
» 아는만큼보인다 대남 수재물자 지원 2017.06.19 0 5
1841 아는만큼보인다 대남방송 2017.06.19 0 4
1840 아는만큼보인다 냉전체제의 해체 2017.06.19 0 3
1839 아는만큼보인다 납북 피해자 지원 2017.06.19 0 5
1838 아는만큼보인다 납북자·국군포로 문제 2017.06.19 0 3
1837 아는만큼보인다 남조선 혁명 2017.06.19 0 3
1836 아는만큼보인다 남북협력기금 2017.06.19 0 5
1835 아는만큼보인다 남북한 유엔 동시가입 2017.06.19 0 4
1834 아는만큼보인다 남북특사교환 2017.06.19 0 9
1833 아는만큼보인다 남북출입사무소 2017.06.19 0 3
1832 아는만큼보인다 남북 총선거 통일 2017.06.19 0 3
1831 아는만큼보인다 남북총리회담 2017.06.19 0 3
1830 아는만큼보인다 남북체육회담 2017.06.19 0 3
1829 아는만큼보인다 남북 철도·도로 연결사업 2017.06.19 0 3
1828 아는만큼보인다 남북 직통전화 2017.06.19 0 5
1827 아는만큼보인다 남북조절위원회 2017.06.19 0 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 132 Next
/ 13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