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덕닷컴
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1) 연원

 

정전협정에서 육상에서의 군사분계선은 명확하게 정해 졌지만 해상에서의 군사분계선에 대해서는 명확한 규정이 없 다. 다만 정전협정 제2조 13항에서 서해상의 군사통제 범위에 대한 관련 규정이 있다. 당시 유엔군이 월등한 해군력으로 한 반도 주변 해역을 장악하고 있었기 때문에 정전에 따라 서해 해상의 섬들 중에서 백령도, 대청도, 소청도, 연평도, 우도의 5 개 섬은 제외하고 나머지 황해도·경기도 도계선의 북쪽 섬들 을 공산군 측 군사통제 하에 넘긴다는 것이다. 따라서 해상에 서의 군사경계선은 불확실한 채로 남게 되었다.

 

이러한 상황에서 당시 클라크 유엔군사령관은 쌍방 충 돌을 막기 위해 유엔군의 함정 및 항공기에 대해 초계 활동의 통제를 할 필요가 있었다. 이에 따라 정전협정과 국제법에 기초하여 북방한계선(Northern Limit Line : NLL)을 설정하였으 며, 이를 1953년 8월 30일 북한 측에 정식으로 통고하였다.

 

 

2) 경과

 

당초 북한 측은 서해 북방한계선을 해상에서의 경계선 으로 인정하고 별다른 이의를 제기하지 않았다. 1959년판 ‘조 선중앙연감’은 북방한계선을 경계선으로 표시하였고 침범하 는 사례도 없었다. 그러다가 북한은 1973년부터 북방한계선의 무효화를 주장하고 분쟁을 야기하기 시작했다. 공해상에서 조 업 중인 남한 어선을 격침, 납치하고 함정과 전투기가 서해 5 도 주변 수역에 접근하는 등 도발을 자행하였다. 1977년 7월 1 일에는 200해리 경제수역을 선포하고 8월 1일에는 이 경제수 역을 보호하기 위해 동해는 50해리, 서해는 경제수역을 군사 경계수역으로 일방적으로 정하였다.

 

그러나 북한이 북방한계선을 무시하고 실제적 군사력을 행사하는 등의 태도를 보이지는 않았다. 1984년 북한이 남한 에 수재물자를 지원하겠다고 할 때는 인도선이 북방한계선 상 에서 대기하였고, 1993년 비행정보구역 조정 시에도 북방한계 선을 기준으로 하는데 이의를 제기하지 않았다.

 

무엇보다 1990년대 초에 진행된 남북고위급회담에서 남북기본합의서와 불가침의 이행과 준수를 위한 부속합의서를 통해 남북 간 해상불가침 구역은 해상불가침 경계선이 확정될 때까지 지금까지 쌍방이 관할하여 온 구역으로 한다고 못 박 아 북한 측의 기존 주장은 스스로 무력화 되었다.

 

그러나 북한은 1999년 6월 NLL을 침범하여 우리 측 함정 에 선제 사격을 가함으로써 서해교전이 발생했으며, 이를 계 기로 북한 측이 다시 문제를 제기하고 나왔다. 9월 2일 북한 은 ‘특별 보도’를 통해 북방한계선의 무효를 주장하고 그들이 임의로 설정한 서해 해상경계선을 구체적으로 제시하였다. 또 한 2000년 3월 23일에는 그 후속조치로 해군사령부가 서해 5 개 도서에 대한 통항질서라는 것을 선포하였다. 이는 서해 5 개 도서 주변수역이 북한의 군사통제 하에 있기 때문에 남측 이 서해 5개 도서를 출입하려면 지정된 수로를 통해서만 하라 는 것이었다.

 

북방한계선은 그 자체가 북한의 무력 남침에 따른 결과 로 설정되었다. 그리고 북한이 사실상 이 선을 해상경계선으 로 인정해 왔고 우리 측은 영해 수호의 의지와 군사적 힘의 뒷 받침으로 이를 지켜 왔다. 북한은 지금도 이 선을 넘을 경우 교 전 수칙에 따른 경고와 사격 등 남측의 대응이 따른다는 것을 충분히 의식하고 행동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북한의 선제공격으로 인해 1999년 6월의 1차 연평해전과 2002년 6월의 2차 연평해전, 2009년 11 월의 대청해전, 그리고 2010년 3월 천안함 폭침 사건과 10월 연평도 포격도발 사건에 이르기까지 서해상에서 무력충돌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북방한계선은 실질적 경계선인 만큼 양보나 협상의 대 상이 아니다. 이에 따라 우리 정부는 NLL이 수십 년 동안 지켜 온 실질적 해상경계선이며, NLL 이남은 우리의 관할 수역으로 확고하게 수호해 나간다는 입장을 견지하고 있다.


정치공부

정치를 연구하고 분석하는 공간 입니다. 정치 연구 / 분석에 도움이 될 만한 지식이나 정보를 올리셔도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추천 수 조회 수
1886 아는만큼보인다 비무장지대(DMZ) 2017.06.21 0 3
1885 아는만큼보인다 북한 핵위기 2017.06.21 0 4
1884 아는만큼보인다 북한 핵실험 실시 2017.06.21 0 4
1883 아는만큼보인다 북한인권결의안 2017.06.21 0 3
1882 아는만큼보인다 북한이탈주민 2017.06.21 0 3
1881 아는만큼보인다 북한의 연방제 2017.06.21 0 15
1880 아는만큼보인다 북한선박 제주해협 무단 통과사건 2017.06.21 0 5
1879 아는만큼보인다 북한 붕괴론 2017.06.21 0 6
1878 아는만큼보인다 북한 경제시찰단 2017.06.21 0 11
1877 아는만큼보인다 북진통일론 2017.06.21 0 4
» 아는만큼보인다 북방한계선(NLL) 2017.06.21 0 5
1875 아는만큼보인다 북방정책 2017.06.20 0 5
1874 아는만큼보인다 북관대첩비 반환 2017.06.19 0 6
1873 아는만큼보인다 변칙대좌 2017.06.19 0 3
1872 아는만큼보인다 벼랑끝 전술 2017.06.19 0 4
1871 아는만큼보인다 베이징 쌀 지원 회담 2017.06.19 0 3
1870 아는만큼보인다 베를린 선언 2017.06.19 0 3
1869 아는만큼보인다 범민족대회 2017.06.19 0 4
1868 아는만큼보인다 버마 아웅산 폭탄테러 사건 2017.06.19 0 3
1867 아는만큼보인다 방코델타아시아(BDA) 북한 계좌 동결 2017.06.19 0 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 132 Next
/ 13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